칼 Zeiss에게서 헬륨 이온 현미경 플러스 오리온을 위한 PNNL와 AIST 장소 명령

Published on March 31, 2010 at 6:46 PM

Richland에서, 워싱톤 있는 (PNNL), 평화로운 북서 국립 연구소는 자원으로 환경 분자 과학 실험실 미국 에너지성으로 계기 플러스 ORION®를 가져오고 있습니다. 그리고, Tsukuba에서, 일본 의 향상된 산업 과학 및 기술 (AIST)의 국제적인 학회는 그들의 새로운 Nanodevice 혁신 연구소를 오리온 흑자를 선정했습니다. 이 임명은 물자, 생명 공학 및 반도체 응용에 있는 지나치게 요구하는 연구를 헬륨 이온 현미경 검사법에 성장하고 있는 신뢰의 추가 기록을 제공합니다.

EMSL의 우선권의 한개는 미생물 필라멘트에 무기물과 무기물에 무기물을 연구하기 위한 것입니다. 오리온 이 심상은 다공성 실리콘을 상호 침투하는 무기물 필라멘트를 보여줍니다. imaged 손해를 입은 uncoated, 격리 견본이, 헬륨 이온 현미경 때 비용을 부과 문제 없이 비록 (SEM) 스캐닝 전자 현미경에 의해 비용을 부과 때문에 우량한 해결책 심상을 일으켰더라도.

PNNL는 헬륨 이온 현미경 플러스 ZEISS 오리온을 취득하는 첫번째 미국 국립 연구소가 되었습니다. 전세계 연구원에게 암컷의 과학의 사무실에 의해 처리된 10개의 국립 연구소 자원부의 1개가, PNNL 과학적인 발견을 위한 열리는, 협조적인 환경을 제안합니다. "우리는 아주 흥분합니다 앞 가장자리 과학 기계의 우리의 조병창에 헬륨 이온 현미경을 추가하기 위하여," Shuttha Shutthanadan, 환경 분자 과학 실험실, PNNL에 (EMSL) 있는 국제적인 과학적인 사용자 시설에 과학자를 말했습니다. "기본적으로, 헬륨 이온 현미경 검사법은 nanoscale에 우리의 비전을 향상해, 우리가 결코 전에 볼 수 있지 않은 사물을 저희가 허용하. 있는 것은 필드의 세계 기록 공간적 해상도 화상 진찰, 더하기 높은 심상 대조 및 큰 깊이를 제공하는 계기에 접근이 그들의 혁신을 가속하는 가능하게 할 것입니다 우리 사용자를."

Weilin 장, EMSL 과학자는, 덧붙입니다, "헬륨 이온 현미경 검사법의 가장 중대한 이점의 아마 하나입니다 능력 명확하게 심상 uncoated 단열 물질." 이것은 그것의 비용을 부과를 취급하기 위하여 시간이 걸리는 것 의 해결책 견본을 입히기의 점감 사례 포위합니다. 공구는 올해에의 3월 말에 납품을 위해 계획됩니다.

Tsukuba에 있는 고급 AIST에, 일본 의 현미경 플러스 그들의 새로운 오리온의 형식 합격은 올해에의 2월 8일에 완료되었습니다. AIST 시스템은 최근에 개발된 스펙트럼 검출기를 포함하여 유효한 선택권 모두로, 채비를 차려 줍니다. 새로 디자인된 가스 주입 시스템은 곧 추가될 것입니다. "임명과 합격은 AIST 건물의 제 4 지면 발코니에 기중기에 의해 급속하게와 극적인 괘외장치를 포함하여 어떤 중요한 문제점도 없이, 완료되었습니다," 디렉터 보고 데비드 Voci, 오리온 제품을 위한 사업 개발의 칼 Zeiss SMT. AIST는 차세대 반도체 기술로, 뿐 아니라 청정 에너지 응용을 위해 그들의 연구의 원조로 공구를 사용할 것입니다.

확인된 연구 토픽은 태양과 연료 전지 연구의 원조로 낮은 K 유전체들, EUV photomask 도량형학, nano 인장 석판인쇄술, 탄소 nanotube 및 graphene 장치 연구, 뿐 아니라 응용 포함합니다. 계기는 결국 반도체에서 생명 공학 응용에 용도의 넓은 범위를 위해 모든 AIST 연구원에게 유효할 사용자 시설에서 놓입니다. "AIST 시스템은 투발된 0.35nm 탐사기 규모 논고를 달성하기 위하여 디자인되고 건축된 현미경 플러스 첫번째 오리온이었습니다. 계기 플러스 EMSL 오리온은 이 발생의 두번째 공구이고, 우리의 생산 및 진중 근무 팀이 AIST 시스템으로 것과 같이 이 임명을 동일하게 잘 달성할 우리는 자부합니다," 논평합니다 Voci.

Last Update: 13. January 2012 03:41

Tell Us What You Think

Do you have a review, update or anything you would like to add to this news story?

Leave your feedback
Submit